CULTURE

시카고 어린이박물관 ‘하트 앤 서울’ 특별전 연계 전시

국립민속박물관(관장 천진기)은 한국문화 이해를 위한 전시‧체험상자인 한국문화상자를 개발하고 해외보급에 나선다. 한국문화상자는 한국문화의 체험적 이해를 위해 다양한 자료를 상자에 담아 국외에서 이용하게끔 제작한 일종의 움직이는 박물관이다. 지난 1월 27일(토) 오전 11시(현지시간) 시카고 어린이박물관에서 열리는 한국문화 특별전 ‘하트 앤 서울(Heart and Seoul)’ 개막식에서 처음 선보였다.

한국문화의 체험적 이해를 위한 움직이는 박물관

한국문화상자는 지난 2012년 국립민속박물관 문화다양성 사업인 ‘다문화꾸러미’의 일환으로 개발한 한국문화꾸러미 ‘안녕 대한민국’의 해외 보급용 버전이다. 한국문화꾸러미가 박물관과 전국의 관련 기관에서 어린이들과 국내 거주 외국인의 교육에 활용되었다면, 이번에 제작한 한국문화상자는 그동안 계속되어온 다양한 해외 문화기관에서 한국문화상자 요청 수요를 염두에 둔 것이다.

국립민속박물관의 축적된 민속‧생활사 연구를 기반으로 한국문화 이해를 위한 실물자료를 담아 맥락있는 전시와 체험이 가능하도록 제작한 한국문화상자는 사랑방, 안방, 한복, 한글, 놀이, 소리 등 6개의 주제 상자로 구성되어 있다. 사랑방과 안방 상자는 사랑방의 선비 문화와 안방의 규방문화를 보여주는 격조있는 전시상자이다. 다양한 한복과 쓰개류를 입어볼 수 있는 한복상자, 놀이를 통해 한글을 체험할 수 있는 한글상자, 제기와 공기, 팽이 등 놀이가 담겨있는 놀이상자, 판소리 등 국악을 들을 수 있는 소리상자 등은 직접 만지고 들어보고 입어보는 등 체험이 가능한 체험상자이다. 한국문화상자에는 한복은 물론 서안, 정자관, 노리개 등 한국문화를 보여주는 실물자료 74건 509점이 담겨 있다.

시카고 어린이박물관 및 시카고 한인문화센터에서 전시와 교육에 활용

한국문화상자는 오는 1월 27일(토) 시카고 어린이박물관에서 열리는 한국문화 특별전 ‘하트 앤 서울(Heart and Seoul – Growing Up in Korea, 자랑스러운 한국 어린이들)’ 개막식에서 선보이는 것을 계기로 본격적인 해외 활용을 시작한다.

‘하트 앤 서울’은 한국의 아파트, 학교, 태권도, K 팝스타 스튜디오 등 한국 어린이들의 일상을 통해 한국 문화를 이해하게끔 구성된 어린이 눈높이의 체험형 전시이다. 2014년 휴스톤 어린이박물관에서 제작, 브루클린 어린이박물관 등 미국 내 8개의 어린이박물관의 순회전시 개최 후 올 1월에 순회전시의 마지막으로 시카고어린이박물관에서 열리는 것이다. ‘하트 앤 서울’ 전시가 한국의 현대 문화에 초점을 맞추어 미국 어린이들의 눈높이에서 한국문화를 이해하는 친숙하고도 흥미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면, 한국문화상자는 사랑방과 안방 등의 전시를 통해 보다 깊이있는 한국 전통문화에 대한 이해의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문화상자는 2월 10일부터 시카고 한인문화센터로 옮겨져 전시 기간 동안 전시와 교육에 활용할 예정이다. 시카고 어린이박물관과 시카고 한인문화센터 그리고 시카고 지역의 8개 관련 단체가 협력하여 이루어지는 이번 한국문화상자 활용 교육을 통해 시카고의 주류 사회는 물론 입양아 그리고 한국 교민의 어린이들에게 한국 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겠다는 계획이다.

국립민속박물관은 올해에도 지속적으로 한국문화상자를 제작, 해외 한국문화원을 중심으로 한 해외보급을 통해 한국문화에 대한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이해 그리고 한국문화와 세계문화의 쌍방향 문화소통을 도모하고자 한다.

MEDIA N
FEEL SO GOOD | 미디어엔
MediaBridgeNews.Com
MEDIA N은 방송계열 및 일반기업과 관계 없는 한국지식기자협회 위클리뉴스 언론사입니다
공지를 확인하세요

Notice | Twitter | Instagram | Facebook | ONEstore | GooglePlay

Travel & Health ZONE
여기가 거기?
덕수궁 옆 정동 세실극장 옥상
남산둘레길 겨울산행
경의‧경춘선숲길 일 3만
부안 직소폭포 일원

MEDIA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