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서울문화재단, 서울메세나 지원사업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주철환)은 <서울메세나 지원사업>에 참여할 기업과 문화예술단체를 28일(수)부터 오는 3월 16일(금)까지 모집한다.

<서울메세나 지원사업>은 기업과 예술단체의 결연을 통한 창작지원 사업으로, 예술단체의 문화예술 프로젝트에 기업의 후원금과 재단 지원금을 매칭해 지원한다. 기업 후원금에 대해 2천만 원 한도 내에서 재단이 추가 지원하여 예술단체의 창작활동과 기업의 사회공헌활동의 확대에 기여한다. 지난해에는 기업 후원금을 포함, 총 7억 6천 5백만 원을 23개의 예술단체에 지원함으로써 기업과 예술단체의 협력관계를 강화했다.

<서울메세나 지원사업>은 서울에서 프로젝트를 발표하는 예술단체와 문화예술을 통한 사회공헌활동에 관심이 있는 기업을 대상으로 하며, 지원분야는 ‘일반 공모’와 ‘한국무역협회 스페셜 트랙’으로 나뉜다.

‘일반 공모’에는 연극, 무용, 음악, 전통예술, 시각예술, 다원예술 등 올해 서울에서 작품을 발표할 계획이 있는 다양한 분야의 예술단체라면 지원이 가능하며, 문화예술을 업으로 하지 않은 중소·중견·대기업이 후원을 신청할 수 있다. 참여기업에게는 기부금 영수증 발행과 감사패 증정뿐 아니라 기업-재단-예술단체 네트워크인 ‘서울메세나 얼라이언스’ 가입을 통해 지속적인 교류활동에 참가할 수 있는 자격을 부여한다.

(사)한국무역협회(회장 김영주)가 지원하는 ‘한국무역협회 스페셜 트랙’을 통해서는 정해진 지원금뿐만 아니라 코엑스 공연장을 2개 단체에 각 4일 동안 무료로 제공한다. 지원금 규모는 한 단체당 협회 후원금 2천만 원에 재단 지원금 1천만 원 내외를 더한 금액이며, 이 트랙에는 공연예술 부문으로만 지원할 수 있다.

서울문화재단 주철환 대표이사는 “<서울메세나 지원사업>이 추진된 지난 6년간 132개의 예술 프로젝트를 지원해오며 민-관 파트너십을 통한 예술창작 활성화를 도모하고 있다.”라며 “기업의 사회공헌활동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는 분위기 속에서 특히 삶을 풍요롭게 하는 예술의 가치가 더 많이 확산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서울메세나 지원사업> 설명회는 오는 3월 7일(수) 오후 3시부터 서울문화재단 대학로 연습실 다목적실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번 사업에 참여하려면 예술단체는 국가문화예술지원시스템(www.ncas.or.kr)을, 후원기업은 이메일(seoulmecenat@sfac.or.kr) 창구를 이용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www.sfac.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02-3290-7056)

MEDIA N
FEEL SO GOOD | 미디어엔
MediaBridgeNews.Com
MEDIA N은 방송계열 및 일반기업과 관계 없는 한국지식기자협회 위클리뉴스 언론사입니다
공지를 확인하세요

Travel & Health ZONE
여기가 거기?
덕수궁 옆 정동 세실극장 옥상
남산둘레길 겨울산행
경의‧경춘선숲길 일 3만
부안 직소폭포 일원

MEDIA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