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W

서울혁신파크에 ‘청소년미래진로센터’ 26일 개관

4차 산업 혁명, 인공지능, 기후위기 등 사회적 흐름에 맞춰 청소년들이 미래진로를 설계할 수 있는 ‘서울시립 은평청소년미래진로센터’(이하 은평청소년미래진로센터)가 서울시 은평구 서울혁신파크 내 26일 개관한다. ‘크리킨디센터(별칭)’로도 불릴 진로센터는 ‘내가 할 수 있는 일을 한다’는 의미를 품고 자신만의 역할을 발견해 사회적 가치도 함께 추구하게 될 미래세대를 위한 장소가 될 것이다.

‘크리킨디’는 큰 불이 난 숲에서 한 방울씩 물을 머금어 나르며 불을 끄려고 했던 작은 벌새의 이름이다. 모두가 ‘그게 무슨 소용이야’라고 비웃었지만 ‘나는 내가 할 수 있는 일을 할 뿐이야’라고 말했던 크리킨디의 이야기처럼 자신의 역할을 발견하고 주변을 돌보는 미래세대를 응원하는 곳이다.

서울시립 은평청소년미래진로센터는 개인의 행복뿐 아니라 공동체와 자연을 포괄하는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는 좋은 삶을 향한 미래 진로 역량을 키우는 청소년진로허브이다.

이와 관련해 시는 26일(목) 서울혁신파크 공유동에서 개관행사를 개최한다. 15시부터 ‘좋은 삶’을 주제로 한 오픈포럼을 시작으로 개관의례, 경과보고 등의 시간이 마련된다. 이후 어린이․청소년을 비롯한 시민이 함께 ‘성미산마을어린이의 노래’, ‘이야기꾼의 책공연’ 등 퍼포먼스를 즐기며 이날 개관을 축하할 예정이다.

개관식과 더불어 센터 곳곳의 방들을 둘러볼 수 있으며, 청소년들이 준비한 각 방의 소개를 겸한 방방파티가 진행된다.

개관기획전 <늦은 식목일>에서는 목공오토마타와 디지털 놀이터의 인터랙티브아트와 프로젝션 매핑의 참여형 전시도 오픈되어 다양한 볼거리와 정보가 마련된다.

앞으로 크리킨디센터(은평청소년미래진로센터)는 매주 화요일부터 토요일 오전10시~밤10시까지 열려있으며 청소년이면 누구나 방문하여 이용할 수 있다.

미래진로탐색을 위한 분야별 오픈클래스
청소년들이 손과 몸을 움직이며 작업하는 청소년 작업장에는 복합메이커스페이스, 코딩작업장, 목공작업장, 직조작업장, 음악작업장, 요리작업장 등이 있으며 5월부터는 주말시간을 이용해 크리킨디에서 주목하는 미래역량의 분야별 오픈클래스가 마련된다. 대상은 아동, 청소년, 교사와 학부모 등 다양하다.

청소년 리더십 프로그램
다양한 관심사와 목적으로 모인 청(소)년들에 대한 지원프로젝트가 운영 중이며, 정보기술을 통한 청소년 사회혁신가를 발굴하는 ‘영커먼즈클럽’(Young Commons Club), 디지털사회에서 사회적 역할을 탐색해보는 ‘디지털 활동가’, 서가와 카페를 겸한 공유책방에서 자원활동을 원하는 청소년들을 위한 지원이 그것이다.

청소년 전환기 대안교육 프로그램
또한 도시형 대안학교 ‘하자작업장학교’, ‘영셰프스쿨’이 운영 중이며 과정별로 지원이 가능하다. 이밖에 일주일 코스로 청소년들의 참여가 가능한 일주일학교와 주말프로그램 중심으로 진행되는 토요학교도 있어 다양한 청소년들이 참여할 수 있다.

이외에 문의사항은 크리킨디센터(☎02-6951-2123, hello@krkd.eco), 또는 페이스북을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서울시평생교육국 주용태 국장은 “서울시는 앞으로도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청소년들의 미래와 진로에 대응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 발굴과 지원에 힘쓰겠다”며 “진로교육허브가 될 은평청소년미래진로센터가 많은 청소년들이 함께 배우고 어울리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MEDIA N
FEEL SO GOOD | 미디어엔
MediaBridgeNews.Com
MEDIA N은 방송계열 및 일반기업과 관계 없는 한국지식기자협회 위클리뉴스 언론사입니다
공지를 확인하세요

Travel & Health ZONE
여기가 거기?
덕수궁 옆 정동 세실극장 옥상
남산둘레길 겨울산행
경의‧경춘선숲길 일 3만
부안 직소폭포 일원

MEDIA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