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W

더 멀리! 더 오래! 한강 종이비행기축제

한강 종이비행기축제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9. 9.(일) 여의도한강공원에서 항공 과학을 주제로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2018년 한강 종이비행기축제>를 개최하며, 종이비행기 대회에 참여할 참여자를 사전 모집한다.”고 밝혔다.

<2018년 한강 종이비행기 축제>는 올해로 10회 째 진행되며 과거 여의도 비행장, 비행사 안창남 등 한강의 역사를 소재와 접목시켜 시민들에게 항공과학에 대한 다양한 문화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행사는 일제강점기 일본에서 비행사 자격을 받은 안창남이 1922년 고국 방문 기념 비행을 한 여의도를 배경으로 진행되어 역사적 의미를 더한다. 안창남은 당시 조선의 항공을 날았던 최초의 한국인 비행사로 기록된다.

이번 축제의 꽃인 ‘종이비행기 날리기 대회’는 3개의 종목으로 구성된다. 개인 참여 종목인 종이비행기 △멀리날리기 △오래날리기 와 가족대항 종목인 △대형종이비행기 착륙하기로 나누어 진행될 예정이다.

참가대상은 개인 참여 2개 종목에 ‘유치부’, ‘초등부’, ‘중고등부’, ‘일반부’의 4개 부문으로 총 800명을 모집한다.

가족대항 종목인 ‘대형 종이비행기 착륙하기’ 대회는 총 50가족을 모집하며, 전지사이즈의 대형종이비행기를 가족참여자가 함께 접어 목표물에 가장 근접하게 날린 우수 참여자를 선발한다.

대회 우수 참여자는 종이비행기 날리기 국제대회의 심사기준을 적용하여 선발하며 각 종목의 우수 참여자 총72팀(개인 및 가족) 중 대상과 금상에게는 서울특별시장상을, 은상과 동상에게는 서울시한강사업본부장상을 수여한다.

대회 참여자는 8. 20.(월)부터 9. 5.(수)까지 서울시공공예약시스템(yeyak.seoul.go.kr)을 통해 종목별, 부문별로 구분하여 선착순으로 접수한다. 단, 선착순 접수로 조기 마감될 수 있으며, 자세한 문의는 서울시공공예약시스템 해당 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또한 축제 당일인 오는 9. 9.(일)에는 종이비행기 날리기 대회 뿐만 아니라 항공과학에 관심 있는 어린이, 청소년, 성인들을 위해 다채로운 전시․체험․공연 프로그램도 펼쳐질 예정이다.

과거‧근대‧미래의 비행기 변천사를 한 번에 볼 수 있는 전시, 비행원리를 쉽게 학습할 수 있도록 다양한 동력․무동력 비행기 만들기, 드론비행 체험 등을 함께 즐길 수 있다.

박기용 서울시한강사업본부 총무부장은 “‘한강 종이비행기 축제는 매년 가을 한강에서 진행되는 이색적인 축제”라며 “아이들은 물론이고 어른들도 잠시 동심으로 돌아가 추억을 담은 종이비행기를 날려보는 시간을 가져보길 추천한다.”고 말했다.

MEDIA N
FEEL SO GOOD | 미디어엔
MediaBridgeNews.Com
MEDIA N은 방송계열 및 일반기업과 관계 없는 한국지식기자협회 위클리뉴스 언론사입니다
공지를 확인하세요

Travel & Health ZONE
여기가 거기?
덕수궁 옆 정동 세실극장 옥상
남산둘레길 겨울산행
경의‧경춘선숲길 일 3만
부안 직소폭포 일원

MEDIA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