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el so good
MEDIA N
weekly since 2010
feel so good
MEDIA N
weekly since 2010
GLOW

나들이의 계절 5월, 추천 문화예술 코스

나들이의 계절 5월

# 따스한 날씨에 모처럼의 연휴가 있는 5월, 가족·친구·연인과 함께 봄나들이를 떠나고 싶다면! 멀리가지 않고, 서울시내 문화시설이나 행사장으로 나들이해 문화예술을 즐겨보는 것은 어떨까?

나들이의 계절 5월, 서울시내 공연장·미술관·박물관 등 문화시설 및 돈의문박물관마을, 남산골한옥마을 등 곳곳에서는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공연, 체험, 전시 등 남녀노소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만나보자.

서울시내에서 진행되는 문화예술 프로그램들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서울문화포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월별 문화행사를 안내하는 <서울시가 드리는 문화예술프로그램 5월호> 및 <문화달력 5월호>도 다운로드 할 수 있다.

어린이날을 맞아 어린이들이 신나게 뛰어놀 수 있는 특별행사 풍성

오는 5월 5일(일) 어린이날을 맞아 어린이를 위한 다양한 행사가 열린다. 특히, 올해 4월 ‘기억의 보관소’로 새롭게 단장한 ‘돈의문박물관마을’에서는 「돈의문 어린이날 마을 대잔치」가 열려 4일(토)~6일(월) 3일간 다양한 행사가 진행된다. 어린이 뮤지컬, 마술, 마임 등 특별공연부터 골목놀이 콘테스트, 캐리커쳐, 페이스페인팅 등 어린이와 온가족이 함께 마을 골목골목을 다니며, 특별한 추억을 만들 수 있을 것이다.

마을단위의 살아있는 역사문화공간 ‘돈의문박물관마을’에서는 어린이날 행사 외에도 전시, 체험, 마을투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상설로 운영한다. 프로그램들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돈의문박물관마을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매년 어린이날 특별행사를 진행하고 있는 ▲남산골한옥마을, ▲서울역사박물관, ▲한성백제박물관, ▲보신각에서는 올해도 어린이들을 위한 행사들을 준비하였으며, ▲서울시립교향악단도 어린이날 기념 음악회를 열어 많은 어린이 관객을 기다린다.

<남산골한옥마을>에서는 5일(일), 조선시대의 어린이날을 주제로 「조선시대에 어린이날이 있었다면」행사를 진행한다. 고즈넉한 한옥마을에서 어린이 문과시험, 무예체험, 매사냥체험 등 어린이들이 일상에서 흔히 접할 수 없는 전통체험을 즐기며 시간여행을 떠나보자. 또한, 특별공연 「덜미인형이랑 놀~자」 인형극이 펼쳐져 단순한 공연 관람이 아닌 덜미인형 만들기 등 체험이 함께 하는 관객 참여형 공연도 만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남산골한옥마을 홈페이지을 통해 확인하면 된다.

<서울역사박물관>에서는 4일(토) 「어린이날 큰잔치」가 열리고, <한성백제박물관>에서는 5일(일) 「어린이날 박물관 축제 한마당」이 열려 다양한 전통문화 체험, 공연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박물관에서 전시 관람과 체험을 함께 즐기는 뜻깊은 어린이날을 보내보는 것은 어떨까.

올해도 <보신각터>에서는 5일(일), 어린이가 직접 보신각종을 치며 소원을 비는 타종체험과 공연, 문화유산해설 프로그램 등 「2019 어린이날 희망타종행사」가 진행되며, <서울시립교향악단>의 「어린이날 기념 음악회(3.1절 100주년 기념)」도 4일(토) 어린이 관객과 함께 한다. 서울시향의 공연 및 다양한 부대행사가 진행되는 이번 공연의 사전 관람신청은 서울시립교향악단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가족·친구·연인과 함께 야외에서 봄 날씨를 만끽할 수 있는 축제, 행사 추천

서울광장에서 시민 및 국내외 방문객에게 다채로운 문화공연을 선보이는 <2019 문화가 흐르는 서울광장>이 올해도 운영을 시작하였다. 지난 4월 26일(금) 개막공연을 시작으로 오는 5월에는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공연들이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5월 2일(목)부터 ‘달빛아래 달달 피크닉’이라는 주제로 인디음악, 팝페라, 재즈, 국악 등 공연이 진행되며, 5월 6일(월)에는 어버이날을 맞아 신나는 트로트 음악을 만나는 ‘효(孝) 콘서트’가 열린다.

자세한 공연 일정 및 출연진은 ‘문화가 흐르는 서울광장’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울 도심 속 한옥마을 ‘남산골한옥마을’에서는 5월 15일(수)까지 어린이부터 성인까지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상설 체험프로그램 「한국전통체험의 모든 것」을 운영한다. 한옥마을의 전통가옥 안에서 13여개의 전통문화를 만나는 흥미로운 경험을 해보는 것은 어떨까.

13여개의 체험프로그램 및 체험비 등 자세한 사항은 남산골한옥마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이 외에도 5월에는 서울 시내 곳곳에서 축제가 펼쳐질 예정이다. 「제40회 서울연극제」가 대학로 일대에서 5월 3일(금)~6월 1일(토) 열리고, 「2019 서울 서커스 페스티벌 <서커스 캬바레>」가 문화비축기지에서 5월 4일(토)~6일(월) 열린다. 5월 3일(금)~5일(일)에는 국가무형문화재 제122호 「연등회」가, 5월 24일(금)~25일(토)에는 서울시 봄 대표축제 「2019 서울드럼페스티벌」가 펼쳐질 예정이니, 기대해도 좋다.

서울시내 공연장, 미술관 등 문화시설에서 고품격 전시, 공연 관람도

서울을 대표하는 공연장 ‘세종문화회관’에서는 5월 한 달간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클래식, 뮤지컬, 무용, 콘서트 등 다양한 공연들이 진행된다. 특히 5월 15일(수)에는 악보로만 남아 있는 600년 전 음악을 철저한 고증을 거쳐 재현한 서울시국악관현악단 「세종음악기행 ‘작곡가 세종’」이 세종대극장 무대에 오르며, 5월 17일(금)~19(일)에는 42팀의 뮤지션들이 선보이는 3일간의 야외 월드음악페스티벌 「세종페스티벌x서울뮤직위크」가 관객들을 눈과 귀를 사로잡을 것이다.

가정의 달을 맞아 다양한 공연을 30~50% 할인한 선물하기 패키지 등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되니, 자세한 사항은 세종문화회관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국악 전문 공연장 ‘서울돈화문국악당’에서는 5월 10일(금)~31일(금) 매주 금요일, 「당신의 팔자를 살리는 음악」 기획공연이 관객들을 찾아온다. ‘사주명리학으로 풀어본 전통음악’이라는 일상에서 흔히 만날 수 없는 주제를 통해 우리음악의 아름다움을 느껴보자.

공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서울돈화문국악당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생존작가로서 최고의 경매가를 기록한 ‘데이비드 호크니’의 작품을 아시아 첫 대규모 개인전으로 선보여 화제가 되고 있는 ‘서울시립미술관’에서는 「데이비드 호크니展」 외에도 2018년 신규 수집 소장품을 전시하는 「2018 SeMA 신소장작품 <멀티-엑세스 4913>」이 6월 2일(일)까지 전시된다. 또한, 자연 속의 미술관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에서는 「2019 상반기 어린이 전시 <소프트 카오스:공간 상상>」 전시가 어린이 관람객을 기다린다.

이 외에 서울시에서 진행되는 다양한 5월 문화행사 일정 및 세부 프로그램 내용은 서울문화포털과 각 해당기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거나, 120 다산콜센터에 문의할 수 있다.

서영관 서울시 문화정책과장은 “봄 나들이의 계절 5월, 서울 도심에서 다양한 행사와 공연, 전시 등 문화예술과 함께 즐거운 시간 보내시기를 바란다.”라며, “또한 각 프로그램마다 시간, 입장료 등이 다른 만큼 서울문화포털이나 120 다산콜센터를 통해 미리 확인하고 방문하는 것을 추천한다.”라고 말했다.

MEDIA N
FEEL SO GOOD | 미디어엔
MediaBridgeNews.Com
MEDIA N은 방송계열 및 일반기업과 관계 없는 한국지식기자협회 위클리뉴스 언론사입니다
공지를 확인하세요

Travel & Health ZONE
별빛 아래 아름다운 경복궁
한강수변 청년 문화예술공간
고택에서 배우는 다도(茶道)
주말 명물 '서울밤도깨비야시장'
석어당 살구꽃
MEDIA N REGISTRATION DATE 2014. 12. 2. REGISTRATION NUMBER INTERNET NEWSPAPER GYEONG-GI A51113 LAST EDIT DATE EVERY WEEKEND
DADONG 401, 8, GUNJA-RO 465BEON-GIL, SIHEUNG-SI, GYEONGGI-DO, KOREA. COPYRIGHT BY MEDIA N ALL RIGHTS RESERVED
PUBLISHER & EDITOR CHO HOSUNG YOUTH PROTECTION OFFICER CHO HOSUNG MEDIABRIDGENEWS.COM +82-10-8523-7101

본 언론사 소속임을 사칭하면 법적 처벌을 받습니다. 언론사 소개와 공지를 확인하세요.

MEDIA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