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el so good
MEDIA N
weekly since 2010
feel so good
MEDIA N
weekly since 2010
CULTURE

우리 조상들은 여름철에 어떻게 살았을까?

여름철 하루 일상을 만나다

국립민속박물관(관장 윤성용)은 상설전시1관 ‘한국인의 하루’를 여름의 일상을 담아 새롭게 개편하여 7월 8일(월)부터 관람객을 맞는다.

이번에 개편된 《한국인의 하루》전시관에서는 ‘부채’, ‘죽부인’, ‘등거리’, ‘자리’ 등 여름철 피서 용품을 비롯하여 ‘극젱이’, ‘소입망’ 등의 여름철 밭농사 도구 및 ‘도롱이’, ‘삿갓’, ‘농기(農旗)’ 등의 여름철 김매기 관련 자료 등 총 79점의 유물이 새롭게 전시된다.

여름철 하루 일상을 만나다

《한국인의 하루》전시관은 일과 쉼이 교차하는 여름철의 하루 일상을 보여줄 수 있는 새로운 유물들이 소개된다. 먼저 전시장 입구의 누마루에서는 여름철 부채를 들고 장기를 두는 두 노인의 모습을 그린 운보 김기창의 ‘장기도(將棋圖)’를 비롯해, 발, 등거리, 토시, 죽부인 등 다양한 여름나기 소품들을 만날 수 있다. 또한 전시장 안쪽에서는 계곡에 들어가 ‘가리’나 ‘통발’로 물고기도 잡고 맛있는 음식을 먹으며 여름철 더위를 피하던 조상들의 모습을 엿볼 수 있다.

또한, 농가생활과 농사 준비를 보여주는 전시코너에서는 밭을 갈 때 소가 끄는 극젱이와 막 자란 콩잎을 먹지 못하게 소입에 씌우는 소입망(주둥망) 등 여름철의 독특한 밭농사 모습을 보여주는 도구부터 여성의 주요 생업이었던 모시 짜기와 관련한 도구인 모시칼, 전짓다리, 날틀, 베매기솔 등을 전시하였다. 이를 통해 우리 선조들이 여름철에 생업에 종사하던 모습을 엿볼 수 있다.

한편 마을사람들의 협동조직인 ‘두레’를 중심으로 한 여름철 김매기의 풍경을 잘 보여주는 ‘도롱이’, ‘삿갓’, ‘농기’, ‘술병’ 등의 자료를 전시하였다. 이를 통해 힘든 노동, 술과 노래, 공동체 의례가 함께 어우러지던 공간인 여름철 농촌의 하루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이밖에도 여름철 음식으로 더위에 지친 기력을 회복해주는 민어매운탕과 수분을 공급해주는 시원한 오이냉국을 영상으로 체험하며, 생활공간에서 더위를 잊게 해주는 화문석과 죽부인을 체험할 수 있게 하였다.

새롭게 개편한《한국인의 하루》전시관을 통해 무더운 여름을 맞이하여 아침에 일어나서 잠자리에 들 때까지 우리 선조들의 소소한 하루의 일상을 다양한 공간(집, 거리, 마을, 들판 등)에서 알 수 있을 것이다.

MEDIA N
FEEL SO GOOD | 미디어엔
MediaBridgeNews.Com
MEDIA N은 방송계열 및 일반기업과 관계 없는 한국지식기자협회 위클리뉴스 언론사입니다
공지를 확인하세요

Travel & Health ZONE
지하철 타고 올 여름 오색
여름특식과 시원한 물샤워
올 여름 '문화로 한강피크닉'
한국의 서원 세계유산
문예군주를 꿈꾼 왕세자
MEDIA N REGISTRATION DATE 2014. 12. 2. REGISTRATION NUMBER INTERNET NEWSPAPER GYEONG-GI A51113 LAST EDIT DATE EVERY WEEKEND
DADONG 401, 8, GUNJA-RO 465BEON-GIL, SIHEUNG-SI, GYEONGGI-DO, KOREA. COPYRIGHT BY MEDIA N ALL RIGHTS RESERVED
PUBLISHER & EDITOR CHO HOSUNG YOUTH PROTECTION OFFICER CHO HOSUNG MEDIABRIDGENEWS.COM +82-10-8523-7101

본 언론사 소속임을 사칭하면 법적 처벌을 받습니다. 언론사 소개와 공지를 확인하세요.

MEDIA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