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el so good
MEDIA N
weekly since 2010
feel so good
MEDIA N
weekly since 2010
CULTURE

Action Music in the Rock Garden

Action Music

서울시립미술관(관장 백지숙)은 2019년 7월 20일 백남준 탄생 88주기를 기념하여 백남준기념관(종로구 창신동)에서 《석가산의 액션 뮤직 Action Music in the Rock Garden》(2019. 7. 20.~2020. 2. 29.)展을 개최한다.

백남준이 유년시절을 보낸 ‘큰 대문 집’ 터에 자리 잡은 가옥을 고쳐 만든 백남준기념관은 백남준의 예술세계를 탐구하고, 그의 예술적, 사상적 근간이 되는 연결점을 재구성한 내용들이 여러 형태로 전시되어 꾸준히 관람객을 맞이하고 있다.

《석가산의 액션 뮤직》展은 백남준이 5살 때부터 12세 때까지 살던 옛 집에 관한 아카이브 전시 <석가산石假山>과 지역 참여자와 함께 만드는 워크숍 결과물 전시 <액션 뮤직>으로 구성되어있으며, 백남준의 삶과 여전히 풍부한 작품세계를 현재화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백남준을 둘러싼 ‘기억’을 출발점으로 삼아 예술가 백남준이기 이전에 인간 백남준을 ‘기억하는 사람들’(가족, 친지, 창신동 주민, 예술가 등)이 주인공이 되어 과거와 현재, 그리고 지금 여기와의 연결점을 찾아내고자 한다.

석가산 石假山

<석가산石假山>은 한 때 창신동에서 ‘큰 대문 집’이라 불리던 백남준의 옛 집에 관한 아카이브 전시다. 백남준 가족이 재현한 모눈종이 드로잉과 원고지에 옮겨진 기억 기술記述, 백남준의 오랜 친구 이경희 인터뷰 비디오, 그리고 백남준이 1996년 뇌졸중에서 깨어난 직후 이경희에게 선물한 73개의 콜라쥬 묶음을 선보인다. 동아시아 정원 양식의 하나로 돌을 쌓아 만든 인공산 모양의 정원을 뜻하는 ‘석가산’은 아카이브 드로잉에 표기된 옛 집 입구에 위치했으며, 이번 전시에서는 ‘석가산’으로 은유되는 기억 속의 공간과 장소를 뜻한다.

액션 뮤직 Action Music

<액션 뮤직>은 한국의 젊은 창작자와 문화 생산자들을 초대해 백남준의 ‘액션 뮤직’을 다양한 형태로 펼쳐 보이는 시도다. 백남준이 말한 ‘액션 뮤직’은 관객이 예술 창작의 주체가 되기를 독려하고 참여자가 콘텐츠의 ‘공동 생산자가 되는’ 것이다. 참여 작가인 서울익스프레스와 Dydsu + DJ yesyes, 이정성 테크니션은 자신만의 방식으로 백남준의 예술 세계를 끌어들여 각기 다른 작업을 진행한다.

글로벌 그루브 Global Groove

서울익스프레스(전유진, 홍민기)는 백남준의 드로잉 [꿈 TV Dream TV](1973)를 활용하여 ‘움직임’과 ‘음악’이라는 전혀 다른 매체로 해석하는 워크숍을 진행한다. 12세 이상 남녀노소를 대상으로 진행된 워크숍 [글로벌 그루브]의 참여자들은 드로잉에 나타난 상징들을 음악이나 무용이 지닌 여러 속성으로 연결하여, 감각의 전환과 예술에 대한 적극적인 개입을 시도한다. 총 4회의 워크숍을 통해 참여자들은 작가와 함께 새로운 음악과 무용을 창작하고, 이 과정과 결과물이 영상으로 기록되어 전시장에서 선보인다.

텔레비전 아트 Television Art

[텔레비전 아트]는 1988년부터 약 20여 년간 백남준의 조력자로서 대규모 비디오 월 작업과 전시 설치를 진행했던 전자기술자 이정성이 진행한다. 백남준이 실제 작품에서 사용했던 텔레비전 기술을 알고, 직접 시연하고, 전자적 파동을 빚어내는 전자 장치를 체험하는 자리다. 이정성은 백남준기념관의 주민 도슨트들과 함께 총 3회에 걸친 워크숍을 진행했다. 이 워크숍은 백남준의 ‘비디오 조각’을 구성하고 구현하는 물리적인 세계를 탐험하기 위한 자리로 꾸려진다. 일련의 과정을 통해 참여자들은 지금까지 텍스트로만 이해했던 백남준기념관에 관한 서사를 새롭게 정비하는 계기를 마련할 것이다.

주고 받기 놀이 Ping & Pong

[주고 받기 놀이]는 Dydsu(조용훈)과 DJ Yesyes(박다함)이 번갈아가며 디제잉하는 B2B(Back to back) 믹스 프로젝트다. 지금까지 한국, 일본, 태국, 홍콩, 인도네시아, 대만에 이르는 아시아의 여러 지역의 음악을 실어온 [주고 받기 놀이]는 이번 버전에서 백남준기념관 주변의 아시아 이주민 공동체에서 착안한다. 두 디제이는 이 지역을 탐방하며 이주민들로부터 그들이 즐겨듣는 본국 노래를 수집한 뒤, 이를 기반으로 현지인들의 도움 혹은 인터넷을 통한 디깅을 이어 새로운 믹스를 완성한다. 완성된 믹스 음원은 이주민들이 운영하거나 자주 찾는 가게들에서 배경음악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배포할 계획이다. 신규 음원은 7월 20일 개막일에 최초 공개되며, 관련 자료와 프로젝트 설명문은 전시장에서 열람할 수 있다.

MEDIA N
FEEL SO GOOD | 미디어엔
MediaBridgeNews.Com
MEDIA N은 방송계열 및 일반기업과 관계 없는 한국지식기자협회 위클리뉴스 언론사입니다
공지를 확인하세요

Travel & Health ZONE
지하철 타고 올 여름 오색
여름특식과 시원한 물샤워
올 여름 '문화로 한강피크닉'
한국의 서원 세계유산
문예군주를 꿈꾼 왕세자
MEDIA N REGISTRATION DATE 2014. 12. 2. REGISTRATION NUMBER INTERNET NEWSPAPER GYEONG-GI A51113 LAST EDIT DATE EVERY WEEKEND
DADONG 401, 8, GUNJA-RO 465BEON-GIL, SIHEUNG-SI, GYEONGGI-DO, KOREA. COPYRIGHT BY MEDIA N ALL RIGHTS RESERVED
PUBLISHER & EDITOR CHO HOSUNG YOUTH PROTECTION OFFICER CHO HOSUNG MEDIABRIDGENEWS.COM +82-10-8523-7101

본 언론사 소속임을 사칭하면 법적 처벌을 받습니다. 언론사 소개와 공지를 확인하세요.

MEDIA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