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NEWS

한강몽땅 즐길 마지막 기회!

마지막 주간을 맞은 한강몽땅 여름축제를 이대로 보내기는 아쉽다. 더위가 가시지 않은 요즘 한강에서 다양한 수상레져를 즐기면서 더위를 날려보자! 성인은 물론 아이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도 있으니 가족의 여름 나들이로도 손색이 없다.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오는 8.18(일) 종료되는 한강몽땅 여름축제의 마지막 주간을 맞아 시원한 수상에서 즐길 수 있는 대표 프로그램을 추천한다”고 밝혔다.

첫 번째, 카약, 카누, 패들보드, 범퍼보트 등 총 8종의 수상레저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뚝섬 수상놀이터>는 8.13(화)~8.18(일)까지 매일 뚝섬한강공원 수상훈련장에서 진행된다. 평일은 13시~19시, 주말․공휴일은 10시~19시까지 열린다.

카누, 카약은 물론 간단한 현장 교육을 통해 누구나 쉽게 타볼 수 있는 패들보드와 빅패들보드, 범퍼보트, 오리보트, 모터보트 등을 다양하게 즐길 수 있으며 특히 미취학 아동 전용의 페달보트도 구비되어있다. 이용금액은 종류별로 4,000~40,000원 선이다.

두 번째, <레인보우브릿지 요트페스티벌>은 8.12(월)~8.19(일)까지 매일 18시30분부터 22시30분까지 총 4회, 회당 60분을 운항한다. 반포한강공원 세빛섬에서 출발하여 한강에서 바라보는 노을과 반포대교의 달빛무지개분수쇼, 세빛섬의 야경까지 낭만적인 여름밤을 보낼 수 있다.

온라인 사전예약시 일인당 참가비용은19,000원이며 현장참여도 가능하다.

세 번째, <문화유람선 아라>는 8.12(월)~8.15(목)까지 매일 20시 여의도한강공원에서 출항한다. 공연에 특화되어 조성된 ‘아라호’를 숲(forest)의 콘셉트로 꾸미고 선상 라이브공연, 아로마테라피 등을 체험할 수 있는 ‘포레스트 선셋 크루즈’가 상설 운영된다.

광복절인 8.15(목)에 마련된 ‘아라호 별빛크루즈’는 선상에서 별 관측 등 다양한 체험이 가능하다. 여름밤 가족, 친구들과 선상에서 특별한 추억을 만들어 볼 수 있다.

참가비는 종류별로 일인당 25,000~40,000원까지 상이하며 온라인 예약 또는 현장 참여도 가능하다.

모든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한강몽땅 여름축제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기봉호 서울시한강사업본부 총무부장은 “어느덧 마지막 주간을 맞이한 한강몽땅 여름축제가 다 지나기 전에 한강의 수상에서 여름날 특별한 추억을 쌓아보시길 추천한다” 라고 전했다.

MEDIA N
FEEL SO GOOD | 미디어엔
MediaBridgeNews.Com
MEDIA N은 방송계열 및 일반기업과 관계 없는 한국지식기자협회 위클리뉴스 언론사입니다
공지를 확인하세요

Travel & Health ZONE
그날의 현장...책으로 걷는다
인간, 물질 그리고 변형 -핀란드 디자인 10 000년
서울함 공원
청 황실의 아침
꽃과 식물로 만나는 크리스마스

MEDIA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