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el so good
MEDIA N
weekly since 2010
feel so good
MEDIA N
weekly since 2010

GLOW

SECTION | MEDIA N SINCE 2010

MEDIA N maintains single-minded focus on newsgathering, accurate journalism. MEDIA N is one of the most trusted sources of independent newsgathering, supplying a steady stream of news to international commercial customers.

MEDIA N is KOREAN leading news service system. MEDIA N provides audiences in KOREA with high quality and distinctive services across online. MEDIA N also delivers impartial news and information to overseas KOREAN around the globe through the World Service.

MEDIA N always seeks to publish corrections and clarifications promptly after they come to our attention. We always check them carefully when aggregating information that is being reported by other news organizations based on anonymous sources. Also, MEDIA N checks if there are questions about the veracity of information being reported by others. Ordinarily, we do not publish such information unless it has been approved by a supervising editor.

콘서트+뮤지엄나이트…가을편지

서울시립미술관(관장 백지숙)은 오는 10월 30일 수요일 19:00부터 60분간 서소문 본관 앞마당에서 <콘서트+뮤지엄나이트>를 개최한다. ‘가을편지’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콘서트에서는 상설전 연계 뮤지엄나이트 프로그램의 뮤직디렉터로 참여한 뮤지션 ‘좋아서하는밴드’가 <우리 함께 하면>, <좋아요>, [Read More]

휴먼 푸가…한강 장편소설 ‘소년이 온다’ 국내 첫 무대화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김종휘) 남산예술센터는 올해의 마지막 시즌 프로그램으로 ‘공연창작집단 뛰다’와 공동 제작한 <휴먼 푸가>(원작 한강, 연출 배요섭)를 오는 11월 6일(수)부터 17일(일)까지 선보인다. 이탈리아 말라파르테 문학상을 받은 한강의 여섯 번째 장편소설 『소년이 [Read More]

가을바람에 흩날리는 장미, 낭만 즐기세요

서울대공원(원장 송천헌) 테마가든에는 약45,000주의 가을 장미가 활짝 피어있다. 높은 가을하늘 아래 가을장미가 수놓는 아름다운 공간, 장미원은 사랑하는 사람과 향기로운 추억을 만들어보기에 더없이 좋은 곳이다. 테마가든의 장미원 외에도 국화꽃과 어우러져 아름다운 [Read More]

Travel & Health ZONE
단풍길 93선
누군가의 식물원
내 기억 속의 조선왕릉
예천 용문사 대장전과 윤장대
오버드라이브(Overdrive) 2009-2019
MEDIA N REGISTRATION DATE 2014. 12. 2. REGISTRATION NUMBER INTERNET NEWSPAPER GYEONG-GI A51113 LAST EDIT DATE EVERY WEEKEND
DADONG 401, 8, GUNJA-RO 465BEON-GIL, SIHEUNG-SI, GYEONGGI-DO, KOREA. COPYRIGHT BY MEDIA N ALL RIGHTS RESERVED
PUBLISHER & EDITOR CHO HOSUNG YOUTH PROTECTION OFFICER CHO HOSUNG MEDIABRIDGENEWS.COM +82-10-8523-7101

본 언론사 소속임을 사칭하면 법적 처벌을 받습니다. 언론사 소개와 공지를 확인하세요.

MEDIA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