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 E D I A N
B R I E F
s t o r y
p l u s

SCROLL!!

금은상감경대
고려시대 | 국립중앙박물관

거울과 공예

예로부터 선조는 나전경대, 주칠경대, 흑칠경대 등 다양한 형태의 경대를 사용했다. 금은 상감 경대는 막대에 금과 은으로 상감하고 상단 중앙 연꽃무늬 고리에 거울을 걸도록 제작됐다.

당초문과 능화문

덩굴 식물 무늬를 뜻하는 당초문은 공예품 겉면을 장식하는 주된 문양 가운데 하나. 경대는 은으로 식물 줄기를 상감해 모양을 냈다. 어두운 철제에 대비를 이루는 은빛은 경대를 고풍스럽게 한다.

모란꽃

부귀영화를 의미하는 모란은 선조들의 물품에서 자주 보인다. 경대는 꽃들의 왕으로 여기는 모란 무늬로 장식됐다. 새와 모란을 금과 은으로 기다란 철제에 모양 냄으로써 투박할 수 있는 막대를 아름답게 승화했다.

연꽃

거울을 걸도록 만든 걸이 부분은 연꽃 모양으로 제작됐다. 연꽃은 불교에서 귀하게 여겨지는 식물로 제작 당시 사회상을 알 수 있다.

FEEL SO GOOD
MEDIA N


READ MORE

CLICK

MEDIA N